넥슨, '바람의나라: 연' 매출 13위로 스타트

김성진 기자

작성 2020.07.17 18:06
(출처=바람의나라 연)



넥슨(대표 이정헌)은 슈퍼캣(대표 김원배)과 공동 개발한 모바일 게임 '바람의나라: 연'이 출시 하루만에 1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16일 발표했다.


지난 15일 서비스를 시작한 바람의나라: 연은 국내 최장수 온라인 게임 IP를 활용한 게임다운 인기를 과시했다. 또한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인기 차트, 원스토어 '무료 베스트' 3대 마켓 1위를 동시에 석권했으며 애플 앱스토어와 원스토어 최고매출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김민규 넥슨 사업실장은 "출시 첫날부터 바람의나라: 연에 많은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신 이용자들께 감사드린다"며 "안정적인 서비스와 함께 오랫동안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RSS피드 기사제공처 : 연합개미신문 / 등록기자: 김성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